HOME > EXCEL 강좌 > EXCEL 2007

Exceller's VBA 입문강좌

- 최초 작성일 : 2008-10-08
- 최종 수정일 : 2008-10-08
- 강좌 읽음수 : 40,130회
- 자료 작성자 :


- 강좌 제목 : Y축 값을 양쪽에 표시하기

들어가기 전에 : 어느 연예인의 죽음을 보며

이은주, 유니, 정다빈, 안재환씨에 이어 톱탤런트 최진실씨가 지난 주에 스스로 목숨을 끊었다. 두 아이를 자신의 성(姓)으로 바꾸면서까지 삶에 열의를 보이던 그녀였기에 많은 사람들이 가까운 이웃을 잃은 듯한 충격을 받았다. 그녀가 왜 이런 극단적인 선택을 했는지는 정확히 알 수 없지만 정황으로 짐작컨대, 인터넷 상의 악성 루머로 견딜 수 없는 고통을 겪었고, 이것이 그런 선택을 하게한 중요한 요인이 되었음은 분명해 보인다.

우리 사회는 언제부터인가 나와 생각이 다르다는 이유만으로 상대방에게 마구잡이 막말을 퍼붓는 풍조가 만연해 있다. 오죽하면 그녀가 생을 마감한 이후에도 악성 댓글(악플)이 잇따르자 포털이 나서서 댓글을 차단할 정도였을까.

악플의 심각성은 원생산자보다 2차, 3차 생산에 의해 엄청난 속도로 확대 유포된다는데 있다. '아니면 말고' 식으로 이루어지는 이런 무책임한 확대 재생산은 익명의 바다에 숨어 이루어지기 때문에 책임을 묻기가 쉽지 않다. 이런 비겁한 참여는 결코 민주주의의 한 형태가 아니라 인터넷 테러이자 집단 범죄에 다름아니다.

인터넷을 통해 악성 루머를 퍼뜨리거나 악플을 다는 행위는 이제 더 이상 자정 능력을 기대하거나 방치할 수 없는 지경에 이른지 이미 오래다. 악플의 주된 유통 경로인 인터넷 포털은 어떤 어려움이 있다 해도 반드시 대책을 마련하고 시행해야 한다. 그것이 고인에 대한 예의요, 혹여나 있을 지 모를 재발 방지를 위한 최소한의 장치이다.


예제 파일 내려받기


한동안 강좌가 뜸~했습니다. 게을러져서 그런 것은 아니고... 신상에 약간의 변화가 있어서였습니다. 요기 옆에 있는 'My Resume'를 보시면 눈치채실 수 있으리라 생각합니다. 나쁜 일로 그런 것은 아니니 걱정하지 마세요. ^^

데이터의 계열이 여러 개인 경우, 어떻게 표현하는 것이 효과적인가에 대해 고민하는 경우가 흔히 있습니다. 이전 강좌들을 살펴보면 이와 관련된 여러 가지 대응책을 찾을 수 있습니다. 오늘 소개해 드리는 것처럼, 차트의 Y축 값을 양쪽에 표시하는 것도 한 가지 방법이 될 듯 합니다. 아래의 완성 예와 같이 말이지요.

<완성 예>

1. 예제 파일의 B2:C22 영역 데이터를 이용하여 '묶은 세로 막대형' 차트를 작성합니다.

<완성 예>와 같이 차트의 오른쪽에 Y축 값을 표시하는 것은 보조 축을 이용한 것입니다. 위와 같은 상태에서 보조 축을 바로 추가할 수는 없으므로 차트에 계열을 하나 더 추가해 주어야 합니다. 추가할 계열은 C2:C22 영역, 즉 원래 차트를 만들 때 사용했던 것을 한번 더 사용해 줍니다(먼 소리냐구요?).

2. C2:C22 영역을 범위로 지정하고 <Ctrl+C> 키를 눌러서 '복사'합니다.

3. 차트를 클릭하여 선택한 다음, <Ctrl+V> 키를 이용하여 '붙여넣기'하면 다음과 같은 형태의 차트가 됩니다.

계열을 추가하는 또다른 방법

  • '차트 도구-디자인' 탭의 '데이터' 그룹에 있는 '데이터 선택'을 클릭하면 '데이터 원본 선택' 대화상자가 나타납니다. 여기서 '추가' 버튼을 클릭하여 계열을 추가할 수 있습니다.

  • 차트를 마우스 오른쪽 버튼으로 클릭하고 '데이터 선택' 메뉴를 클릭한 다음 '데이터 원본 선택' 대화상자를 이용합니다.

4. 추가된 계열을 마우스 오른쪽 버튼으로 클릭하고 '데이터 계열 서식' 메뉴를 선택합니다.

5. '데이터 계열 서식' 대화상자에서 '보조 축'을 선택하고 '닫기' 버튼을 클릭합니다.

6. Y축 값이 차트의 왼쪽과 오른쪽에 동시에 표시됩니다.

 <완성 예>를 참고로 차트의 각종 서식을 지정/변경하여 완성하세요.

이번 강좌는 짧게 여기까지...


Previous

Next

Creative Commons License